관리 메뉴

새로운 시작, GuyV's lIfe sTyle.

에덴의 동쪽 본문

ⓒhat

에덴의 동쪽

가이브 2009. 3. 11. 15:16

56부작 에덴의 동쪽이 종방했다.
스토리는 뒤죽박죽에 전개는 느릿느릿.. 

이동철은 그의 아버지인 이기철의 말대로 강자와 약자 등 모든 사람들을 품에 안았다.
둘 중 하나를 선택해야 되는 상황이 닥쳐와도 늘 자신의 모든 것을 포기하고 가족과 사랑하는
사람을 위해 몸소 실천한다.

주위엔 말이 앞서는 사람들이 많다. 나 역시도 그렇고.
가족이라는 것은, 그저 행복한 모습만 서로 보여주면 된다. 부유? 가난? 그 모든 것들은 아주
작고도 가치없는 겉치레 뿐일 것이다.




'ⓒhat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Once 영화 이후, 기네스 생맥이 땡긴다.  (0) 2009.03.28
여행지의 넓고 푸른 하늘..  (0) 2009.03.12
에덴의 동쪽  (0) 2009.03.11
부산에 남으련다.  (0) 2009.02.10
2009년이 시작되다.  (0) 2009.01.25
마음은 콩밭에.. :(  (0) 2009.01.24
0 Comments
댓글쓰기 폼